트위닝 제도

말레이시아대학 트위닝제도는 무엇인가

입학은 말레이시아대학으로 졸업과 취업은 영미권 선진국대학에서

말레이시아로 대학유학 오는 대부분의 학생은, 말레이시아 대학졸업장을 목표로 하는 것이 아니고, 말레이시아에서 일정기간 수학한 후에, 미국, 영국, 호주, 뉴질랜드, 캐나다 등의 영어권 국가, 혹은 전공에 따라 프랑스, 독일, 네덜란드, 스위스, 대만등의 대학교로 편입하여 해당국에서 학위를 받기 위해서 입니다. 물론 전공에 따라 말레이시아 대학을 졸업하려는 경우도 있습니다.

1. 말레이시아대학에서는 무엇을 어떻게 가르치는가

학사과정(Degree) 졸업에 필요한 이수학점은 120-140학점으로
· 일반교양과목 (General Education) 학점,
· 전공선택과목(Pre-Major : Lower Division) 학점, 그리고
· 전공필수과목(Major : Upper Division) 학점이 있습니다.

국제학생(국내학생 포함)들은
· 일반교양과목과, 선택과목, 일부의 전공필수과목을 말레이시아에서 이수 하고,
· 나머지 전공필수과목 학점을 해당국가(미국, 영국, 호주등)에 있는 대학으로 편입해서 받고 졸업합니다.

말레이시아 유학은 모든 수업을 영어로 합니다. 교양과목/선택과목을 이수하면서 영어 능력이 늘고 또 공부하는 요령을 익히기 때문에, 전공필수과목을 배우는 미국/영국계 대학으로 가도 적응 하기가 수월합니다.

2. Twinning(전공별 분교제도)과정, Credit Transfer(학점교환제도)과정이란

외국대학으로 편입하지 않고 졸업할 수 있는 과정이 트위닝(Twinning : 전공별 분교제도)이고, 반드시 해당 외국대학으로 편입해서 졸업해야 하는 과정이 학점교환제도(Credit Transfer)입니다.

말레이시아 사립대학들이 미국/영국/호주/캐나다/뉴질랜드/프랑스/스위스대학과 계약을 맺고, 그 나라 대학의 커리큘럼과 Syllabus를 라이센스비를 지불한 후, 이를 가져 다가 1-3년간 가르치는 프로그램입니다. 그 이후에 연계된 대학으로 편입하여 잔여기간을 마치고 선진국대학 졸업장을 받는 것 입니다. 1-3년간 연계된 해당국에서 공부를 함으로써 문화를 바로 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말레이시아 국내에서 대학생활의 반 이상을 공부하거나 마칠 수 있어서 훨씬 저렴한 유학비로 학위를 받을 수 있는 이점이 있습니다.

연계 계약을 체결한 선진국대학들은 각 나라별 명문대학도 많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미국의 경우는 다음과 같이 상위 100위권 대학에 학점교환으로 편입이 가능합니다.

Cornell, Purdue, University of Massachusetts, University of Virginia, New York University, SUNY(State of New York Univ.) Boston College, Boston University, UCLA, University of Michigan, Michigan State University, Michigan Technology University, Iowa State University of Science of Technology, Northwood University, Oklahoma State University, Ohio university, University of Nebraska -Lincoln, University of Kentucky, Indiana University of Pennsylvania, University of Hawaii University of Alabama, University of Arkansas, University of San Diego,

말레이시아에서 이수한 과목의 평점을 바탕으로 편입하기 때문에, 학점관리만 잘하면 좋으면 IVY아이비리그 바로 밑에 있는 대학까지 편입할 수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명문대학으로 편입하려고 할 때는 미리 각 대학의 카운셀러와 상담하여 희망하는 대학이 인정하는 과목을 수강하면 착오가 없습니다.

3. 왜, 언제 생겼는가

말레이시아는 학사학위9Degree)를 수여하는 대학수가 7개 밖에 없었습니다. 또한 말레이계 학생들 우선 쿼타를 정해놔서 성적이 좋아도 대학진학 하지 못한 학생들이 해외 유학을 떠나게 되었었습니다. 1986년에 말레이시아는 IMF외환사태가 맞게 되었는데 환율이 급격히 올라가니 유학비 송금이 엄청 늘었습니다. 막대한 외화 유출로 외환보유고가 바닥이 날 지경이 되었습니다. 이에 정부는 말레이시아 사립대학이 외국대학을 분교형식(Twinning)으로 불러들이는 것을 장려하였습니다. 트위닝과정을 실시한지 30여년이 되었습니다. 이런 교육시스템 덕분에 말레이시아는 동남아에서 유일한 교육의 중심지(Education Hub)가 되었고, 지금은 약110개국, 96,000명의 학생들이 유학 와 있습니다.

4. 외국대학으로 편입에는 문제가 없는가

계약을 맺은 대학으로의 편입은 일정수준의 성적만 받으면 자동 편입하게 되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미국대학의 경우는 평점 4.0만점에서 2.0이상이면 자동 편입됩니다. 영연방 국가(영국/호주/캐나다/뉴질랜드 등)의 대학은 학점이 ‘A’, ‘B’, ‘C’로 되어 있는 데 전과목이 ‘C’학점 이상이면 자동 편입됩니다. 계약되지 않은 학교로 편입하려고 할 때는, 학점을 교환(Credit Transfer)해주는 방법으로 편입할 수 있습니다. 즉 계약이 되지 않은 경우라도 평점이 우수하면 어느 대학이든 편입이 가능합니다. 성적이 나쁠 경우는 과목을 한번 더 수강해서, 평점을 올릴 수 있습니다. 그래도 성적이 워낙 나쁠 경우에는2-3류 대학으로 편입해야 할 겁니다. 미국은 대학이 4,500여개가 있습니다.

5. 명문대학에도 편입이 가능한가

미국대학은 약4,500개가 있는데, 종합순위 상위100위 안에 있는 대학중 약 80개의 대학에 학생을 편입시켰습니다. 영국에는 300여개의 대학이 있는데, 상위 80위 안에 있는 명문대학중 약 60개 대학에 편입시켰습니다.

6. 불이익은 없는가

학사학위 졸업장에 말레이시아 대학 표시가 없고, 연계된 대학 졸업장을 받기 때문에 불이익은 없습니다. 오히려,

1) 편입 후 대학생활에 쉽게 적응할 수 있습니다.

고등학교와 대학의 학습환경과 방법은 다릅니다. 고등학교까지는 학생들을 틀에 넣고 교사들이 주입하는 식이고, 너무나 많은 과목을 공부하느라 흥미를 잃는 학생도 있습니다. 대학은 학생들이 자유분방하게 자기가 원하는 과목을 수강하는 환경입니다.

한국학생들이 고3을 마치고, 미국/영국대학에 곧 바로 진학해서 고전하는 이유는 1학년 때 교양과목을 배우기 때문입니다. 전공과목과 달리, 교양과목은 중고등학교 때, 그 나라 교과과정을 거치지 않은 학생에게, 또한 폭 넓은 영어를 접하지 않은 외국인, 즉 EFL(English as Foreign Language)를 한 학생에게는 매우 힘든 과목입니다. 어느 대학이나 원어민 학생이 80%이상 차지하는 데, 그 학생들은 어렸을 때부터 늘 배우던 과목이라 별 공부를 안 해도 좋은 성적이 나오지만, EFL학생들은 아무리 해도 이들보다는 어려운 겁니다. 교양과목에서 A, B학점 받기가 힘든 것입니다. 그래서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고 있습니다. 자칫 잘 못하면 학생들이 자포자기가 되고, 나쁜 길로 빠질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말레이지아에서 교양과목을 이수하면서 공부하는 요령과 전공과목에 대한 정보와 내용을 알고 미국/영국계 대학으로 가는 것이기 때문에 적응 하기가 수월합니다.

2) 같은 실력이면 학점이 잘 나옵니다.

원어민(Native Speaker) 학생들과 경쟁하는 것 보다는 EFL, ESL(English as Second Language) 학생들과 경쟁하는 것이 쉬워서 좋은 학점을 받을 것이고, 따라서 편입할 때 랭킹이 높은 대학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3) 편입할 때 미국은 TOEFL, 영연방국가는 IELTS 성적을 요구하는데, 말레이시아에서 영어로 강의를 듣다 보면 좋은 성적이 나올 수 밖에 없습니다.

4) 퇴폐문화가 상대적으로 적어서 부모들이 안심할 수 있습니다.

5) 6시간 반정도의 비행 거리라 부모들이 다녀가기 쉽고 가까운 곳입니다.

6) 유학비용이 저렴합니다.

말레이시아 사립대학 연간 학비는 약 750만원입니다. 대학기숙사는 월 기숙사비용이 약30만원정도 입니다. 식비 및 용돈을 합쳐도 연간 유학비는 1,500-1800만원정도 입니다. 미국의 유학비가 연간5,500만원이라고 보면 연간 약 3,500만원은 절약이 됩니다. 따라서 한국학생 1,000명만 미국에 가기 전에 여기서 2년을 수학하고 미국으로 유학을 간다면 약 700억원의 외화가 절약이 되고 부모님의 부담이 줄어드는 셈입니다.

7. 한국에서 고등학교를 다닌 학생도 입학이 가능한가

한국 고3을 졸업한 학생은 곧 바로 대학진학이 가능합니다. 입학은 서류심사(고3, 원점수)로 결정하며, TOEFL/IELTS 점수가 없거나, 영어실력이 부족하면 조건부로 입학 되며, 영어 연수를 대학부설 연수원에서 받을 수 있습니다. 합격여부는 위에 있는 입학자겨과 절차를 참조바랍니다.

8. Twinning 과정 종류(유학절차도 참조)

말레이시아에서 수학하는 기간에 따라
1) 1+2 Program (1년은 말레이시아에서, 2년은 해당국가에서)
2) 1+3 Program
3) 2+1 Program
4) 2+2 Program
5) 3+1 Program
6) 3+0 Program

3+0프로그램은드번째 IMF이후 1999년부터 새로 생긴 과정으로, 2+1프로그램을 실시하던 전공중에서 2년을 말레이시아에서 수학하고 연계된 대학으로 편입된 학생들의 성적이 우수한 경우가 많아서 아예 말레이시아에서 3년을 다 마쳐도 외국대학 학위를 인정해주는 프로그램입니다. 주로 영국, 호주, 뉴질랜드 대학들로서, 영국기준으로 보면, 상위 100권에 있는 대학들입니다. IMF 로 인해, 해외 유학이 힘들어지자 연계된 대학의 교수진을 말레이시아로 초빙해서 강의를 받도록 한 것입니다. 현재 정부에서 3+0 Program을 허가 받은 대학은 19개이며, 학위수여증이나 졸업장에 말레이시아 대학을 다녔다는 표시가 없이 연계된 대학의 명의로 발급됩니다.

9. 유학절차도

미국/영국/호주/뉴질랜드 대학으로 편입하여 학위를 받는 경우(한국학생은 고3을 마쳐야 함)

img_tree

10. 이제 알기 시작한 한국 학생들

이 프로그램을 잘 아는 말레이시아 한국 교민들 자녀가 졸업하여 좋은 자리에 취직하였고, 또한 그들의 친지에게 소개하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특히 IMF전에 미국 영국으로 유학을 보내려던 교민의 자녀들은 IMF이후에 이 프로그램을 통해 별 부담 없이 유학을 시키고 있습니다. 말레이시아 국가에 대한 정보가 부족하고, 후진국가라는 인식 때문에 한국에 있는 학생들이 아직 잘 모르고 있습니다.
한국에 있는 학생들은 유학을 가려 해도 엄청난 비용과 토플 점수나 비자문제등 복잡한 입학신청 절차때문에, 미국/영국/호주등으로 유학 엄두를 못 내다가, 이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고 학생수도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현재 어학연수, 조기유학, 대학유학등 약4,000명의 학생들이 들어와 있습니다. 비용이 저렴 하기도 하지만, 효과적이고, 쉽게 입학하여 능력에 따라 좋은 대학을 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 프로그램으로 연계된 나라에서 1-2년 수업을 받고 그 나라를 익히면, 나중에 한국에 와서 취업을 하더라도 그 나라 전문가가 될 수 있습니다. 비즈니스 관행은 물론 문화지리 국민성을 알게 되기 때문에 한국 기업체에게 인기가 좋습니다. 국제교육을 받고 여러 인종의 친구들을 사귀어 놓으면 나중에 그 친구 나라에 연고가 생겨 인적자산이 될 겁니다. 여기에 유학 온 학생들은 그 나라에서 나름대로 중/상류층의 자제들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그 나라에서 상위학교로 진학하여 석사 박사과정을 마치기가 훨씬 용이한 것입니다. 취업도 가능합니다. 예를 들어 IT산업은 한국이 선진화되고 있지만 한국 국내에서만 그렇고 세계시장을 뚫지 못하는 이유가 단순히 영어를 못하여 그런 것이 아닙니다. 한국식 영어가 밖에 나가면 잘 안 통하고 그 나라 용어를 모르기 때문이며, 비즈니스 관행을 모르기 때문입니다.